현재 위치

  1. Home
  2. SHOP
  3. 음반

7102

[해외배송 가능상품]
스토어 정보 공급사 바로가기
기본 정보
제목 7102
가격 15,000원
아티스트 김사월
장르 포크, 인디뮤직
발매 2017.11.19
배급 포크라노스

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.

옵션 선택

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/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

사이즈 가이드
상품 목록
상품명 상품수 가격
7102 수량증가 수량감소 15000  
TOTAL : 0 (0개)

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RECOMMEND ITEMS

본 상품의 구매자 분들은 아래 상품들도 함께 구매하셨습니다.



김사월의 2017년 라이브를 모은 앨범 <7102> 발매
김사월의 현재를 함께 하는 이들과 그녀의 변화를 알고자 하는 모두를 위한 앨범
과거의 ‘지금’을 향한 ‘지금’의 담대한 인사
‘달아,’ ‘너무 많은 연애’ 등 10곡의 신곡 수록. 기존곡 포함 총 12곡 수록

시작은 단 한 마디였다. ‘라이브는 한 번에 느는 게 아니야’. 동료 음악가가 스치듯 건넨 이 한 마디에 김사월의 첫 라이브 앨범 [7102]의 움이 텄다. 부연도 있었다. ‘음악이 좋아져도 라이브는 나빠질 수 있고, 음악이 나빠져도 라이브는 좋아질 수도 있어’. 어딘가 선문답처럼 들리는 이 문장은 앨범의 구체적인 구상에 가지와 잎새를 드리웠다.

기획은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라이브를 반갑게 만은 여기지 못했던 음악가의 계획이라고는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빠르게 진행되었다. 늦여름 더위가 한창 기승을 부리고 있던 8월 말에서 가을 초입에 놓인 10월 초까지 라이브 앨범을 위한 총 5번의 공연이 열렸다. 그 중에는 한잔의 룰루랄라나 벨로주, 재미공작소처럼 김사월이 개인적으로 가깝게 느끼는 익숙한 장소들도 있었고, 그에 비해 다소 도전적인 장소라 할 수 있는 신촌전자도 있었다. 그의 고향 대구를 대표하는 클럽 헤비처럼 특별한 의미를 담은 곳도 준비되었다. 어색하면 어색한 대로 또 틀리면 틀리는 대로 김사월의 멘트와 관객들의 웃음, 작은 대화까지도 모두 기록되었다. 그 모두가 김사월의 ‘지금’이었다.

‘지금’은 [7102]를 이야기할 때 ‘라이브’만큼이나 중요한 단어다. 과거도 현재도 미래도 아닌, 김사월의 바로 ‘지금’을 담는 것. 서기 2017년, 방에서 노래를 만들고 그것을 동료들과 완성하고 가끔은 관객 앞에서 노래하는 그의 지금을 이루는 한 방울 한 방울이 모인 앨범이 필요했다. 준비 기간 중 전해진 한 동료 밴드의 갑작스런 해산소식은 앨범 완성의 의지를 더욱 강고히 했다. 당장 내일이라도 원하면 언제든 볼 수 있다는 생각, 그 생각이 얼마나 무상한 것인지가 피부로 와 닿았다. 라이브 앨범이라면 으레 예상하기 쉬운 기존 곡들이나 커버곡이 아닌 최근에 쓰여진 새 노래 위주로 플레이 리스트를 구성한 가장 큰 이유도 바로 그것이었다. [7102]에 담는 것은 가능한 그리고 최대한 지금의 김사월을 설명할 수 있는 것이어야 했다. 만일 그게 어렵다면 최소한 지금의 김사월을 있게 만든 것만을 모은 모음집이어야 했다.

(중략)

크기도 형태도 전혀 다른 장소들에서 녹음한 음원을 모았지만 전체적 청취에 아무런 부담이 없는 점도 앨범 [7102]가 가진 가장 큰 장점이다. 각 공간에서 활약하고 있는 숙련된 엔지니어들과 믹싱작업에 참여한 김해원의 꼼꼼함이 빛을 발하는 순간이다. 절반 이상이 새 노래지만 정규 앨범은 아닌, 라이브 앨범이지만 스튜디오 앨범에 가까울 정도로 잘 정제된 참으로 이상하고 매력적인 앨범이다. 가만히 듣다 보면 문득 노래를 부르고 있는 사람과 그를 연모하는 사람들의 눈망울 하나 하나가 자연스레 떠오른다. ‘길을 나서자. 더 어두워지기 전에’ (‘아주 추운 곳에 가서야만 쉴 수 있는 사람’) 그 따스한 눈빛들 사이를 걷는 김사월의 목소리가 그 어느 때보다 선명하고 경쾌하다.

김윤하 (대중음악평론가)

트랙리스트
1.달아
2.너무 많은 연애
3.짐
4.어떤 호텔
5.마이 러브
6.설원
7.아주 추운 곳에 가서야만 쉴 수 있는 사람
8.전화
9.꿈꿀 수 있다면 어디라도
10.그녀의 품
11.악취
12.8월 밤의 고백


배송안내+ 배송조회

  • 배송 방법 : 택배
  • 배송 지역 : 전국지역
  • 배송 비용 : 3,000원
  • 배송 기간 : 2일 ~ 5일
  •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.
    제주도의 경우 기본 배송비는 5,000원입니다.
    단, 제주도의 경우 네이버페이로 결제시에만 추가 요금 2,000원을 별도로 무통장 입금해주셔야 합니다. 국민은행 024801-04-433759 오혜
   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. 다만,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.
    단, 부피가 큰 상품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으며 해당 상품 페이지에 별도 기재됩니다.
    홈페이지 로그인 후 my account에서(PC만 가능) 조회할 수 있습니다. 
비회원은 조회가 되지 않습니다.

교환 및 반품안내

오혜에서 구입한 제품을 환불 혹은 교환하시려면 구매 후 상품 수령일 기준 3일 이내로 QnA 게시판에 글을 남겨 접수해 주세요.
070-8273-7485 / ohyemanager@gmail.com

단, 제품의 포장이 뜯어져 있거나 훼손된 경우에는 교환이 되지 않습니다.
단순 변심에 의한 반품을 하실 경우는 고객쪽에서 왕복 배송료(6,000원)을 부담하셔야 합니다.

  

기타 안내

국민은행 / 024801-04-433759 / 유재필 (오혜)

WITH ITEM

관련상품
선택 이미지 상품명 판매가 구매옵션 수량
 

로맨스

  • 15,000원
  • 15,000원
증가감소

REVIEW

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.

게시물이 없습니다

상품후기작성 모두보기

Q&A

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.

게시물이 없습니다

상품문의하기 모두보기